5
;
프리미어리그

토트넘 전동료..”손흥민이 토트넘을 180도 바꿔놓았다!”

토트넘을 떠난 동료들한테도 여전히 극찬 받는 ‘손흥민’
모든 국적의 선수들과 끈끈하게 교류하며 마음을 나누기 때문..

이미지 출처: AFP 연합뉴스

어느덧 2023-2024시즌의 3분의 1구간이 지나고 있습니다. 벌써부터 각국의 현지 매체와 축구 전문가들은 각 클럽의 빅매치를 분석하고 경기력을 파헤치며 올 시즌 리그 우승 가능성을 예측하고 있습니다. 가디언은 리그가 진행될수록 각 팀 내 주장 단의 능력치 또한 빼놓을 수 없는 요소라며 흥미로운 발언을 했는데요. “리더들의 통솔력도 축구 팬들과 감독들 사이에선 뜨거운 장안의 화제이다. 이들의 인터뷰와 사전 투표 조사 결과를 보았을 때 최고의 리더십을 장착한 캡틴은 토트넘의 손흥민으로 밝혀졌다. 손흥민은 주장이 되기 전부터 ‘겸손’함을 장착한 선수였지만, 완장을 찬 이후로 매 경기가 끝날 때마다 매너와 배려가 가득한 인터뷰를 더 자주 선보이며 큰 인기를 몰고 있다. 또한 이를 확신시켜 주듯이 토트넘을 떠난 옛 동료들은 손흥민의 미화를 들려주며 이 흐름에 동조하기 시작했다.” 라고 전했습니다. 한편, 이들과 달리 한 동료는 손흥민이 과거에 무시당했던 사실을 고백하며 캡틴 손흥민에 대한 감격과 뿌듯함을 표해 큰 화제가 되고 있다고 합니다.

토트넘의 상승세, 캡틴 손흥민의 노력 덕분..

이미지 출처:AFP 연합뉴스

토트넘 전담 기자로 활동하고 있는 찰리 에클리셰어는 “지금 토트넘의 상승세에 자신 있게 말하고 싶다. 그 주인공은 바로 손흥민이다. 최전방 스트라이커로 맞춤 자리를 찾은 손흥민은 자신의 좋은 기회를 동료들에게 전해주며 득점에 큰 욕심을 보이지 않고 있다. 이를 직접 보고 있는 관중들은 안타까움을 토해냈지만, 오히려 본인은 득점왕에 관심이 없다고 전했다. 팀의 승리 그리고 오직 팀의 우승에만 중점을 두고 있다고 밝혔다.”라며 토트넘의 상승세에는 손흥민의 노력이 숨어져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이렇게 리그가 진행될수록 팀 내 주장 단의 능력치도 장안의 화제인데요. PL 최고의 주장으로 유럽 내 사전투표를 실시한 결과 올 시즌 처음으로 빅클럽의 캡틴을 맡은 손흥민이 1위를 차지해 영국 전역에 큰 놀라움을 선사하기도 하였습니다.

손흥민 전동료 뎀벨레 “쏘니가 토트넘을 180도 변화시켰다”

왼쪽 뎀벨레 이미지출처 : 토트넘 공식 SNS

한편, 이러한 와중 한 선수는 몇 년 전 토트넘에서 지금의 월드클래스 손흥민이 무시당했던 사실을 고백하며 지금의 자리에 오르게 된 것에 감사함을 느낀다고 전해 충격을 주었는데요. 그 선수는 바로 무사 뎀벨레였습니다. 2012년 9월 1일 이적 후 첫 경기인 노리치 시티 FC 전에서 후반 교체로 출전하며 첫발을 내디뎠는데요. 이 경기에서 뎀벨레는 왼발로 강력한 중거리 슛을 선보이며 토트넘에서의 첫 골을 터뜨려 토트넘 팬들에게 톡톡히 눈도장을 찍은 선수이기도 합니다.

뎀벨레는 이번 손흥민의 활약에 극찬하며 그동안의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해 큰 화제를 전해주기도 하였습니다. “지금 손흥민이 이렇게 토트넘의 레전드로 남으며 PL에서 높은 존재감을 날리게 될지 한때는 상상도 못 했었다. 그 당시 토트넘은 잉글랜드 국적이 아니면 무시당하는 건 기본이었다. 나 역시 벨기에인으로 무시를 당했지만, 아시아인 손흥민은 나보다 더욱 심한 차별을 당했다. 우리들의 기량을 펼칠 수 없도록 기회조차 주어지지 않았다. 특히 주장 요리스는 잉글랜드 카르텔에게 잘 보이기 위해 그들과 한통속으로 행동하였고 결국 피해자는 우리들이었다. 지금 손흥민은 토트넘을 180도 변화시켰다. 완장을 찬 지 몇 주가 흐르지 않은 채 그의 리더십은 호평받기 일쑤였고 이럴 줄 알았으면 토트넘에 있을 때 그를 강력하게 밀어줬을 것이다. 쏘니와 함께 몇 시즌을 지내봐서 알지만 그의 책임감을 미루어봤을 때 올 시즌 토트넘은 분명히 성공할 것이라 장담한다.” 라고 전했습니다.

LEAVE A RESPONSE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지금 쿠팡 방문하고
2시간동안 광고 제거하기